편집 : 2020.1.24 금 01:09
> 뉴스 > 지역사회
   
권은희 의원, SNS에 '실종자 선동꾼' 글 논란
[세월호] '덧씌운' 사진과 글 올렸다 삭제..."죄송" / 사진 실린 당사자 "권 의원 처벌해달라" 진정
2014년 04월 21일 (월) 19:10:39 평화뉴스 유지웅 기자 pnnews@pn.or.kr

'세월호' 침몰과 관련해 정몽준 국회의원의 막내 아들이 SNS에 "국민이 미개하니까 국가도 미개한 것"이라는 글을 올려 비난을 받고 있는 가운데, 새누리당 권은희(대구 북구갑) 의원이 '덧씌운' 사진과 함께 '실종자 가족 행세를 하는 선동꾼'이 있다는 내용의 글을 SNS에 올려 논란이 일고 있다. 권 의원은 그 사진의 문제를 인지하고 "자세히 못살펴 죄송하다"며 글을 삭제했으나, 권 의원이 올린 사진의 당사자는 권 의원을 처벌해달라는 내용의 진정서를 21일 경찰에 제출했다. 

권은희 "실종자 가족 행세를 하며 선동하는 이들"

권은희 의원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실종자 학부모가 마이크를 잡고 울부짖는 동영상과 밀양 송전탑 반대 기자회견 사진을 싣고 "세월호 실종자 가족 행세를 하며 정부를 욕하며 공무원들 빰때리고 악을 쓰고 욕을 하며 선동하던 이들"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학부모 요청으로 실종자 명찰 이름표를 착용하기로 하자 잠적해버린 이들. 누구일까요? 뭘 노리고 이딴 짓을 하는 걸까요? 현자에 혼란과 불신, 극한 대립을 일으키는 전문 선동꾼은 누굴 위해 존재하는 사람들인지?"라고 썼다.

   
▲ 권은희 의원이 20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과 사진 / 왼쪽 사진은 진도체육관에서 항의하는 실종자 가족의 모습. 오른쪽 사진은 지난해 창원경찰서 앞에서 열린 기자회견 당시 모습. 육안으로 봐도 두 여성이 동일인물이 아닌 것을 알 수 있다. 권 의원이 올린 사진에는 여성의 얼굴이 그대로 실렸다. (얼굴 가림-평화뉴스) / 사진 출처. 권 의원이 올린 글과 사진을 캡처한 최모씨 페이스북

또, 이 동영상과 사진에 대해 "유가족들에게 명찰 나눠주려고 하자 그거 못하게 막으려고 유가족인척 하면서 선동하는 여자의 동영상입니다. 그런데 위의 동영상의 여자가 밀양송전탑 반대 시위에도 똑같이 있네요"라며 두 사진의 여성이 동일인물인 것처럼 적었다.

권 의원은 "지인의 글을 보고 퍼왔습니다. 온나라가 슬픔에 빠져있는 이 와중에도 이를 이용하는 저 사람들은 누구일까요? 온라인에 도는 터무니없는 비방과 악의적인 루머도 잘 판단해야겠습니다. 정신을 바짝 차리고 이성적인 대응이 필요한 때입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덧씌운 흔적"...권 의원, 글 삭제

그러나, 권 의원은 이 사진이 "조작"이라는 댓글이 이어지자 자신의 글을 삭제했다.

   
▲ 권은희 의원이 20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 / 사진 출처. 권 의원이 올린 글과 사진을 캡처한 최모씨 페이스북

권 의원의 글을 본 최모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권은희 주장은 거짓입니다. 사진도 조작됐군요. 자세히 보시면, 밀양 송전탑 사진 위에 학부모 동영상의 한 장면을 덧씌운 것입니다"라고 지적했고, 김모씨도 "권의원님 사진을 보니 두 인물이 같은지 확인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지금 정부 대응에 문제가 없다는 말씀이신지요?"라는 글을 올렸다.

   
▲ 권은희 의원이 21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 / 사진 출처. 권 의원이 올린 글과 사진을 캡처한 최모씨 페이스북
권 의원은 이 같은 글이 잇따르자 "앞의 글에서 최00님의 글을 읽고 밀양사진을 보니 덧씌운 흔적이 있네요. 지인의 글을 읽고 놀라서 올렸는데 자세히 못살펴 죄송합니다. 그래서 바로 내립니다"라며 자신의 글을 삭제했다.

사진 실린 권모씨 "처벌해달라" 진정

그러나 권 의원의 이 글과 사진이 SNS를 통해 퍼지면서 그 사진의 당사자는 심한 충격을 받고 '명예훼손' 혐의로 권 의원을 처벌해달라는 내용의 진정서를 21일 대구 성서경찰서에 냈다.

대구에 사는 권(43)모씨는 21일 평화뉴스와 통화에서 "세월호 침몰 이후 진도에 전혀 간 적 없고, 육안으로 봐도 그 사진이 조작됐다는 걸 충분히 알 수 있다"면서 "그런데도 권 의원이 국회의원이라는 자신의 신분을 망각하고 무책임하게 글을 올려 나를 범죄인으로 낙인해버렸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실제로 권 의원의 글 밑에는 "자수하라"는 식의 댓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권씨는 지난해 창원경찰서 앞에서 열린 '밀양 송전탑 반대' 기자회견에 참석했는데, 이 사진이 도용돼 진도 체육관에서 실종자 학부모들이 항의하는 사진 속 인물이 자신인 것처럼 누군가에 의해 조작돼 퍼져나간 것으로 보고 있다.

권은희 의원 "루머에 대응하자는 취지였다"


때문에 권씨는 권 의원과 함께 이 사진을 퍼뜨린 블로거와 '일베'에 글을 올린 17~18명에 대한 처벌도 경찰에 요청했다. 권씨는 "국회의원은 공신력을 갖기 때문에 그만한 책임이 따른다"면서 "권 의원의 무책임한 행동과 네티즌들의 잘못된 행동에 대해 분명한 처벌이 따라야 한다"고 말했다.

권은희 의원은 평화뉴스와 통화에서 "처음에 그 사진을 보고 두 분이 똑같아 보여 착각을 했지만, 덧씌운 흔적이 있어 얼른 내리고 사과 내용을 올렸다"면서 "글을 올린 목적은 사회가 어려운 틈을 타서 이런 일이 있으면 안되겠다 싶어 루머에 대응하자는 취지였다"고 말했다.
이 글이 좋으시면 손가락 모양의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포털 daum view(블로그뉴스)에도 실린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관련기사
· 간절히 기도합니다. 제발 한 명이라도 더...· 280여명 아직...'눈뜨고 아이들 잃는 나라'
· '세월호 보도' … 미디어 스스로 무덤을 파고 있다· 이 슬픔에, 이 슬픔에도...가슴이 터집니다
· '세월호' 침몰, 290여명 실종..."형언할 수 없는 슬픔"· 선박 침몰 사고 보도에 '보험 광고'가 웬말?
평화뉴스 유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18)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홍덕표
(27.XXX.XXX.213)
2014-04-22 21:42:14
꺼진불도 다시보자 ~~~!!!
불난집 부체질하면 불은 더욱더 세차게 활활 타올라 어떻게 되지요? 제주바당 노인과털보 석굴함 어제 저도 이글에 댓글 달려고 하다 달지않고 그냥 지나갓지요 왜 정체불명한 내용이라 젊은 국회의원이 머 알겠서요
tlals
(1.XXX.XXX.12)
2014-04-22 18:59:23
대구 국개년은 왜 체포 안하냐?
빨리 체포해라...

확인이 가능했으니 다행이지...만약에 확인이 어려운 경우였다면..얼마나 개 발광했을지 상상을 초월했을것이야~~
은희
(106.XXX.XXX.194)
2014-04-22 14:43:41
ㄴㅇㄻㄴㅇㄹ
선동꾼 프락치, ㅈㄹ 어쩌라고
시민k
(106.XXX.XXX.227)
2014-04-22 11:58:36
나도 페북가입해서
권은희빨갱이간첩의혹-어찌 참사와중에 국가분단을 유도한단말인가..이렇게 쓰고 페친여러분미안합니다. 이러면 되나요? ㅋㅋㅋㅋㅋㅋㅋ더럽네 진짜
자격이없다 증말.
(115.XXX.XXX.206)
2014-04-22 11:41:06
저런걸 국회의원이라니..
선동은..누가 하고있는건지..참나~~~국회의원이 이러니 나라가 이모냥이지..ㅉㅉ
뱅기
(223.XXX.XXX.70)
2014-04-22 06:57:58
이런사람일수록 더 강력수사해야 그나마 정부가....
권의원같은 사람일수록 정부가 더 강력조치를 내리던가 국민이 이런사람 절대 여의도 못가게 해야하겠네요
시국이 시국인지라 모범이라곤 당쵀!볼수가없네. 쯪쯪 당신같은사람이 의원이라고... 이 나라가 불쌍합니다
신고전문가
(175.XXX.XXX.143)
2014-04-22 06:55:11
간첩신고
111에 전화하면 되는건가요??
대단합니다
(112.XXX.XXX.21)
2014-04-22 06:46:29
대단합니다
국회의원이 글 잘못 올렸다고 페이스북 트위터 폐쇄하는 분은 처음 봅니다 잘못된게 있으면 책임을 져야지 sns폐쇄라니 먼가요
대단합니다
(112.XXX.XXX.21)
2014-04-22 06:44:18
대단합니다
루머에 대응하고자 루머를 퍼트리다니 대한민국은 법치국가이지 "눈에는 눈 이에는 이" 고대국가가 아닙니다. 잘못된게 있으면 바로 잡아야지 맞대응으로 할 생각이었다니 국회의원이 할말인가?
대단합니다
(112.XXX.XXX.21)
2014-04-22 06:41:06
대단합니다
잘못봤네 내렸다 / 술은 먹었으나 음주운전은 아니다
희대의 대응방법이네 대단합니다
같은 당에서 북한사이버테러라니까 한분은 진짜로 자국민을 테러하시네요
hjk
(121.XXX.XXX.106)
2014-04-22 06:39:54
아줌마
권은희 아줌마 허위사실 유포로 쇠고랑좀 차야지요???
기다립니다
(211.XXX.XXX.158)
2014-04-22 06:21:40
처벌하세요!!!
일반 국민은 처벌하고 국회의원은 면죄부 주는 그런 일은 없어야죠?? 뱉은 말 있으니 정부는 즉각 처벌하세요 !! 이럴때일수록 신중해야할 국회의원 신분으로 이런짓 하셨으니 가중처벌 받아야합니다!!
김용민
(220.XXX.XXX.225)
2014-04-22 05:46:26
루머 유포자 엄단 한다고 했는데
박대통령은 루머유포자 권은희를 즉각 구속하세요
ㅊㄴㅌ
(211.XXX.XXX.28)
2014-04-22 05:12:10
루머에 대응하자 루머를 만들어 유포해서 대한민국을 혼란에 빠트리셨네요
이정도면 간첩이라고 해도 무방할듯.. 국정원 신고들어갑니다
페일
(124.XXX.XXX.181)
2014-04-22 05:01:58
변명은 잘들었고
나머진 법정에서 진술하셔야죠? 소신껏 발언 하셨으니 소신껏 처벌 받고 오시기 바랍니다
똥을 싼다.
(118.XXX.XXX.184)
2014-04-22 03:50:19
대통령깨서도 유언비어유포자에대해 엄중 책임을 묻는다하셨으니...
두고봅시다. 이 더러운 짓거리로 유족들에게 또다른 상처를 남긴인간에대해 제대로 처벌하는지 끝까지 지켜보겠습니다.

항상 대통령께서 주장하시던 법과 원칙 제대로 적용되는지 두눈 부릎뜨고 볼겁니다.

엄중처벌이 없다면 대통령 당신의 법과원칙은 힘없는 약자와 나와정치적으로 반대에 서있는사람에게만 적용되는 반쪽짜리 법과 원칙으로 기억하게씁니다.
이동훈
(182.XXX.XXX.154)
2014-04-22 02:23:13
그래도 처벌은 받아야지
강도해놓고 실수로 했다고 해서 죄가 없어지지는 않죠..

처벌받고 반성하세요
어휴
(117.XXX.XXX.124)
2014-04-22 02:03:55
새누리당 권은희씨 실종자 가족에게 선동꾼이라고요?
가슴치며 아파할 유가족들중에 선동꾼이 있다면서 확인도 안하고 sns루머 유포하고.. 당신들이 세월호 탑승자들을 두번죽이는거고 유가족에게 더큰 상처를 주는거에요. 당신 제발 처벌받길 바랍니다.
전체기사의견(18)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평화뉴스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