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5 금 20:44
> 뉴스 > 지방자치
   
대구.경북 공통 과업은 '낙동강살리기'?
김범일.김관용 시도지사 신년사..."먹고 사는 일에 집중하겠다"
2009년 12월 28일 (월) 17:02:38 평화뉴스 유지웅 기자 pnnews@pn.or.kr

김범일 대구시장과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2010 경인년 신년사를 28일 발표했다.

   
▲ 김범일 대구시장 / 김관용 경북도지사
김범일 시장은 "호랑이 같은 기세로 크게 도약하는 경인년"을, 김관용 지사는 "새벽을 여는 자는 어둠을 달려야 한다"며 "도약과 영광의 경인년"을 기원했다.

또, "서민생활 안정"과 "먹고사는 일"을 강조하는 한편, 대구는 국가산업단지 조성과 첨단의료복합단지 추진을, 경북은 경제자유구역과 포항.구미산업단지, 영일만항의 발전을 다짐했다.


특히, 이들 시.도지사 모두 '낙동강 살리기'를 대구.경북의 새해 주요 사업로 꼽았다.

김범일 대구시장은 "국가산업단지 본격 조성, 첨단의료복합단지의 성공적 추진, 낙동강살리기 사업의 철저한 시행 등 대구발전의 백년대계를 착실히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또, 김관용 경북도지사도 "낙동강 살리기를 선도하고 SOC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지역건설업 활성화와 일자리로 연결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밖에, 김 대구시장은 2011세계육상선수권대회와 2013세계에너지총회 준비를, 김 경북도지사는 동남권신국제공항과 방콕-경주세계문화엑스포 성공 등을 강조했다.

김범일 대구시장은 "성장을 위한 강력한 에너지를 모아 나가야 한다"며 "새해에는 1만여 공직자가 시민들과 같이 힘을 모으고 더욱 열심히 일해서 대구를 '희망이 넘치는 일류 도시'로 만들어 가겠다"고 다짐했다.

또,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새벽을 여는 자는 어둠을 달려야 한다"며 "서로 도우고 격려하면서 새로운 발전의 시대를 우리의 손으로 열어가자"고 당부했다.


신년사- 김범일 대구시장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2010년 경인년 희망찬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 해는 호랑이같은 기세로 소망하시는 일, 모두 성취하시길 진심으로 기원드립니다.

 아울러 대한민국과 대구가 하는 일이 모두 성취되는 ‘대사형통(大事亨通)의 해’가 되기를 축원합니다.

 새해에는 일자리 창출과 서민생활 안정에 더욱 더 주력하면서, 국가과학산업단지의 본격 조성, 첨단의료복합단지의 성공적 추진, 낙동강살리기 사업의 철저한 시행 등 대구발전의 백년대계를 착실히 만들어 가겠습니다.

 더불어 60억 지구촌의 스포츠 축제인 2011세계육상선수권대회와 저탄소 녹색성장의 선도도시로 자리매김할 2013세계에너지총회 등 앞으로 줄줄이 이어지는 중요한 국제 행사들을 준비하는데도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자랑스러운 시민 여러분!
우리가 새로운 도약을 마련하였습니다만, 지금부터는 성장을 위한 강력한 에너지를 모아 나가야 합니다.

 새해에는 저를 비롯한 1만여 공직자가 시민들과 같이 힘을 모으고 더욱 열심히 일해서 대구를 ‘희망이 넘치는 일류 도시’로 만들어 가겠습니다.

 시민 여러분! 대구가 호랑이처럼 크게 도약하는 경인년이 되도록 함께 힘차게 뜁시다.

 여러분 모두가 새해에는 더 건강하시고 더 큰 복 받으시길 빕니다.
 감사합니다.  


신년사- 김관용 경북도지사

  존경하는 도민 여러분!
  희망찬 경인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에는 여러분의 가정과 일터에 만복이 가득하고 바라는 소망과 계획이 속 시원하게 이루어지기를 기원합니다.

  2009년은 대내외적으로 격동의 시기였습니다. 글로벌 경제위기는 충격 그 자체였습니다. 그런 가운데서도 경상북도는 예산을 조기에 집행하고 일자리를 만들면서 재도약을 위한 밑그림을 확실하게 그렸습니다. 이는 어려움 속에서도 묵묵히 삶의 현장을 지켜 오신 도민 여러분의 덕분입니다. 정말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2010년은 변화와 도전의 해가 될 것입니다. 새해에는 구축된 발전의 틀에 내용을 하나하나 채워나가면서 구체적인 성과와 결실을 볼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먹고사는 일에 더욱 집중하겠습니다. 경제자유구역, 포항․구미국가산업단지, 부품소재전용공단, 영일만항을 글로벌 비즈니스 현장으로 가꾸어 가겠습니다. 낙동강 살리기, 동해안 그린에너지, 백두대간 프로젝트, 3대 문화권 조성 등 녹색성장의 국가정책이 꽃피우는 현장으로 만들어 가겠습니다. 특히 낙동강 살리기를 선도하고, SOC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여 지역건설업 활성화와 일자리로 연결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중소기업, 서민, 다문화가정, 절대빈곤층에 대한 대책도 빈틈없이 추진하면서, 경쟁력 있는 농업의 미래를 열어가겠습니다.

  경북의 미래 성장동력을 확고히 구축하겠습니다. 동해안은 기존의 에너지․관광벨트에 더해서 미래형 원자력 과학산업 벨트로, 그린에너지, IT융․복합, 첨단의료 분야는 신성장 동력으로, 울릉도․독도는 세계적인 녹색섬으로 만들어 가겠습니다. 아울러 동남권 신국제공항에 대한 지역적 염원이 반드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열정을 쏟겠습니다. 지방차원의 외교역량을 강화하고, 방콕-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성공시켜 경북의 문화역량을 세계에 확인받겠습니다.

  자랑스러운 도민 여러분!
  ‘새벽을 여는 자는 어둠을 달려야 한다’고 했습니다. 우리에게는 오직 도전과 전진만이 있을 뿐입니다. 도약과 영광의 경인년, 서로 도우고 격려하면서 새로운 발전의 시대를 우리의 손으로 열어갑시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2010. 1. 1
경상북도지사 김관용

이 글이 좋으시면 손가락 모양의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포털 daum view(블로그뉴스)에도 실린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평화뉴스 유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평화뉴스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