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19 토 17:02
 PN-242. "명의는 없다"...(2011.2.25)
 작성자 : 평화뉴스 유지웅  2011-11-24 14:23:33   조회: 4386   
PN-242. "명의는 없다"...(2011.2.25)

대구경북 인터넷신문
<평화뉴스>
http://www.pn.or.kr
http://www.peacenews.or.kr

"명의는 없다"

"의원이란 그런 것이다.
같은 약으로 사람을 살릴 수도 죽일 수도 있다.
하여 의원에겐 무식도 실수도 용납되지 않는다.
특히나, 나만이 안다는 자만은 더더욱 용납되지 않는다.
자만이 단정을 낳는 것이고, 의원의 단정에는 사람이 달려 있다.

명의는 없다.
병에 대해 겸허하여 병의 모든 것을 알아내려는 의원
사람에 대해 겸허하여 사람의 모든 것을 알아내려는 의원
자연에 대해 겸허하여 자연의 모든 것을 알아내려는 의원
즉, 겸의(謙醫)만이 의원이다.

의원은, 총명한 사람이 하는 것이 아니라 깊은 사람이 해야 한다.
깊어지거라. 뼈에 새기고, 네 혈에 흐르도록 하여라"
(드라마 '대장금' 34회 중에서)

...

평화뉴스 창간 7돌을 앞두고
7년 전 방송된 이 드라마가 생각났습니다.
"나만이 안다는 자만, 자만이 낳는 단정, 겸의.
겸허하여 모든 것을 알아내려는 의원, 깊어지거라"
꼭 저한테 하는 말 같아 신주단지 모시듯 새기고 다녔습니다.

기사에 왕도는 없다. 알아도 모른 듯 묻고 또 묻고
단어 하나, 조사 하나도 대충 쓰지 말고 그 이유를 따져보고
세상 모든 것에 의미를 생각하며 오직 읽는 사람을 위해 글을 쓰자고.
그러나, 돌아보면 한 없이 부끄럽고 누가 볼까 두려웠습니다.
그 부끄러운 초심을 떠올리며 7년, 7년을 맞습니다.
겸손하게, 더 고민하고 더 깊어지겠습니다.
...

아껴주신 후원인과 독자들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평화와 통일, 나눔과 섬김, 그리고 지역공동체를 위해
처음처럼, 한 걸음 또 한 걸음 뚜벅뚜벅 걸어가겠습니다.
그리고, 수 없이 했지만 이 말 밖엔 모르겠습니다.

"늘 감사합니다"

2011년 2월 25일 평화뉴스 유지웅 올림
-------------------------------------

PN 평화뉴스 7돌 시국강연

<동북아 신냉전 위기와 한반도 평화>
- 김삼웅 전 독립기념관장

2011년 2월 25일(금) 저녁 7시
대구MBC 7층 강당

창간일은 2004년 2월 28일이지만,
빨간날 사이에 끼어 25일 강연을 마련했습니다.
대북 강경기조에 한일군사동맹까지 밀어붙이는 이 정부,
다시 냉전이 되풀이되고 분단의 장벽이 높아질까 걱정입니다.
평화를 위해, 잠시 지혜를 모았으면 합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주최 / 평화통일대구시민연대.평화뉴스
2011-11-24 14:23:33
112.xxx.xxx.177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245
  PN-244. "대구의 변화"...(2011.11.6)   평화뉴스 유지웅   2011-11-24   4254
244
  PN-243. "흔들리며 피는 꽃"...(2011.5.20)   평화뉴스 유지웅   2011-11-24   4241
243
  PN-242. "명의는 없다"...(2011.2.25)   평화뉴스 유지웅   2011-11-24   4386
242
  PN-241. "우선적 선택"...(2011.1.30)   평화뉴스 유지웅   2011-01-30   5016
241
  PN-240. "어느 여주인"...(2010.6.30)   평화뉴스 유지웅   2010-06-30   5981
240
  PN-239. "선거 생각"...(2010.5.31)   평화뉴스 유지웅   2010-06-30   2699
239
  PN-238. "동지(同志)"...(2010.4.30)   평화뉴스 유지웅   2010-06-30   2703
238
  PN-237. "친구"...(2010.3.15)   평화뉴스 유지웅   2010-06-30   3194
237
  PN-236. "마음 내어주셔서..."(2010.2.26)   평화뉴스 유지웅   2010-03-02   2912
236
  PN-235. "맑은 사람"...(2010.1.28)   평화뉴스 유지웅   2010-03-02   310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701-725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