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16 수 14:59
> 뉴스 > 정치/경제
   
대구경북 공무원 '음주운전 징계' 5년간 596명...경북 '2위' 불명예
[국정감사] 2014년~2018년 대구 지방공무원 130명·경북 466명...1위 경기 632명
전국 4,211명·연평균 842명 음주운전 징계...이재정 "지방공무원들 솔선수범해야"
2019년 09월 23일 (월) 16:21:01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movie@pn.or.kr

   
▲ 5년간 지방공무원 음주운전 관련 징계 현황 / 자료.더불어민주당 이재정 의원실
   

음주운전으로 징계를 받은 대구경북지역 공무원들이 지난 5년 동안 모두 596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대구는 130명이고 경북은 466명으로 경기도 632명에 이어 전국 2위의 '불명예'를 썼다.

더불어민주당 이재정(국회 행정안전위원회.비례대표) 국회의원이 행정안전부로부터 제출받은 '2014년 이후 지방공무원 음주운전 처벌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최근 5년 동안 음주운전으로 징계를 받은 전국 17개 시·도 지방공무원 숫자가 모두 4천여명을 넘었다고 22일 밝혔다.

2014년에는 1,075명이 음주운전으로 징계를 받았고, 2015년에는 867명, 2016년에는 899명, 2017년에는 721명, 2018년에는 649명이 징계를 받았다. 5년간 지방공무원 4,211명이 음주운전으로 처벌 받았다. 한해 평균 842명의 지방공무원들이 음주운전 관련 징계를 받은 셈이다.

이 가운데 음주운전으로 견책 처분을 받은 지방공무원이 1,904명으로 가장 많았고, 감봉 1,749명, 정직 481명, 해임 51명, 강등 처분이 23명으로 확인됐다. 파면 처분된 지방공무원은 3명에 그쳤다.

지역별로는 대구가 130명, 경북이 466명으로 대구경북 지방공무원만 모두 596명이 음주운전으로 징계를 받았다. 경기도가 632명으로 가장 많았고, 경북에 이어 전남 455명, 경남 406명, 서울 331명, 강원 297명, 충남 283명, 전북 268명, 충북 228명, 부산 168명, 인천 159명, 대구, 광주 113명, 제주 97명, 울산 89명, 대전 68명 순으로 나타났다. 세종은 21명으로 가장 적었다.

   
▲ 이재정 의원
이재정 의원은 "음주운전으로 인한 지방공무원 징계가 끊이지 않고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다"며 "음주를 한 뒤에에는 절대 운전대를 잡지 않는 문화가 우리 사회에 정착되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공무원들부터 국민들에게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여주어야 한다"면서 "음주운전 근절에 공무원들이 먼저 앞장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공무원들에 대한 음주운전을 근절시키기 위해 앞으로 정부와 국회, 지자체 차원에서 특단의 조치를 만들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