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8.12 수 12:12
> 뉴스 > 대구경북 > 주장과논평
   
보신의 개념을 바꾸자. #복날에 채식해요
2020년 07월 15일 (수) 17:13:32 평화뉴스 pnnews@pn.or.kr

[논평]

보신의 개념을 바꾸자. #복날에 채식해요.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온 세상을 덮었다. 감염병이 찾아오는 주기가 점점 더 단축되면서 환경과 생태를 대하는 인간의 근본적 태도가 바뀌어야 한다는 여론이 형성되었다. 기후위기와 감염병은 밀접한 상관관계가 있으며, 기후위기의 큰 원인 중 하나로 축산업을 꼽는다.

동물의 바이러스가 인류를 위협할 때마다 수많은 가축들은 대규모로 살처분 되어왔다. 공장식 축산제도가 전염병 확산의 주범이다. 가축이 밀집된 공간에 있으면 바이러스는 빠르게 변이하면서 더욱 강해지는데, 이때 과도하게 투입되는 항생제는 가축의 면역력을 떨어뜨린다. 병원균은 더욱 강해지고 가축은 더욱 약해지는 악순환은 결국 이러한 가축을 섭취하는 인간에게 이어진다.

전세계 교통수단에서 배출되는 온실가스가 전체 배출량의 약 14%인데 축산업은 이보다 더 많은 18%의 배출량을 차지한다. 기후위기의 심각성이 그 어느 때보다 많이 거론되고 있는 지금. 자동차 5부제 보다 육식을 줄이는 것이 더욱 필요하다.

또 다시 복날이 다가왔다. 가축들이 이 더운 여름 비좁은 공간에서 극심한 고통을 느끼며 죽음을 기다리고 있다. 단지 인간의 몸보신을 위해서 이다. 코로나19 시대를 겪고 있는 우리들은 이제 바뀌어야 한다. 보신의 개념을 바꾸자. 식물성 단백질로 보신하는 문화로 바꾸자. 육식을 줄임으로써 생명존중을 실천하고 기후위기를 막아내자. 이것이 제2 코로나19 사태를 대비하는 길이다.

2020년 7월 15일
정의당 대구시당 환경위원회 (위원장 백소현)
평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평화뉴스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