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9.22 화 17:15
> 뉴스 > 교육/노동
   
"소리로 들을 수 있는 졸업장"
대구대, 시각장애 졸업생 위해 제작...
교직원 명함도 '보이스 아이(Voic eye)'
2006년 02월 15일 (수) 09:56:40 평화뉴스 pnnews@pn.or.kr
   
▲ 대구대 학위증...휴대용 '보이스아이(Voiceye)'를 학위증에 놓으면 졸업장 내용을 소리로 들을 수 있다.
 


대구대학교가 시각장애 졸업생들을 위해 '소리로 들을 수 있는 졸업장'을 만들어 눈길을 끌고 있다.

대구대(총장 이용두)는, 오는 17일 열리는 졸업식에서 "시각장애 학생 9명에게 전국에서 처음으로 '소리로 들을 수 있는 졸업장'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소리로 들을 수 있는 졸업장'은, '보이스아이(Voiceye) 시스템'이라는 기기에 적용하면 졸업장 내용을 소리로 들을 수 있는데, 대구대 창업보육센터 입주업체인 '에이디정보통신'이 이 시스템을 개발했다.

   
▲ 바코드가 새겨진 학위증
 
보이스아이 심볼은 학위증 우측 상단 코너에 2차원 바코드로, 가로 세로 15mm의 사각형의 도장 모양처럼 생겼다.

대구대는, 졸업생 가운데 시각장애학생 9명을 대표해 직업재활학과 박종현 학생에게 학위증을 수여하며, 휴대용 '보이스아이 시스템'을 통해 학위증의 내용을 직접 들려주기로 했다.

또, 시각장애 졸업생 9명에게 이 휴대용 '보이스아이 시스템'을 졸업 선물로 주기로했다.

   
▲ 바코드가 새겨진 이용두 총장 명함
 
대구대는 이와 함께, 최근 이용두 총장과 홍보팀 직원들의 명함에도 이 바코드를 새겨 '보이스아이 시스템'으로 명함 내용을 들을 수 있도록 했는데, 앞으로 새로 찍는 모든 교직원들의 명함에도 이같은 바코드를 새겨 넣기로 했다.

한편, 이번 대구대 졸업식에서는, 학사 3722명을 비롯해 석사 360명과 박사 39명, 비학위과정 108명, 명예박사학위 수여자 1명을 포함해 모두 4230명이 학위를 받는다.


특히, 전신마비 장애인 박정(32)씨는 1급 사지지체장애에도 불구하고 우수한 학업성적으로 졸업장을 받게 되고, 올해 60살인 곽경구(회계정보)씨와 배안순(58.여.국문)씨를 비롯한 40살 이상의 만학도 27명이 학위모를 쓰게 된다.

또, 만학도인 이남율(41.지역사회개발)씨는 지난 2003년에 입학, 우수한 학업성적으로 6학기 만에 조기졸업의 영광을 안는다.

글. 평화뉴스 유지웅 기자 pnnews@pn.or.kr / pnnews@hanmail.net


이 글이 좋으시면 손가락 모양의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포털 daum view(블로그뉴스)에도 실린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평화뉴스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