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18 토 00:13
> 뉴스 > 포토 > 포토에세이
   
'후쿠시마' 5년..."비극은 현재 진행형"
2016년 03월 16일 (수) 18:03:15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pnnews@pn.or.kr

   
▲ 일본 대지진으로 발생한 '후쿠시마' 원전사고 5주기를 맞아 대구시민이 핵발전소 중단과 재생에너지 추진을 촉구하는 서명운동을 거리에서 벌이고 있다(2016.3.15.대구백화점 앞 야외광장)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해 좋아, 핵 싫어. 너무 당연한 말 아닌가요?"

2011년 3월 일본 대지진으로 '후쿠시마'에서 원자력발전소 사고가 발생했다. 5년이 지났지만 비극은 현재 진행형이다. 후쿠시마에서는 어린이 갑상선암 환자가 늘었고 주민들은 여전히 귀향하지 못하고 있다. 이후 많은 선진국들은 자연재해에 취약한 원전대신 재생에너지를 지향하는 추세다. 그러나 우리나라 정부는 노후원전 수명을 연장하고 신규원전까지 짓는는 등 '핵산업'을 멈추지 않고 있다. 대구YWCA는 15일 대구백화점 앞 야외광장에서 후쿠시마 5주기 100차 탈핵 캠페인을 열고 탈핵을 위한 서명운동과 피켓시위를 벌였다. 특히 이들은 4.13총선에서 "탈핵 공약을 내세우는 후보를 지지할 것"이라 밝혔다.
     관련기사
· 진상현 "원전 정책을 바꾼 것은 주민들의 저항 뿐"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701-725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