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9.21 금 21:49
> 뉴스 > 평화와 통일
   
6.15에서 판문점 선언까지..."평화의 시대, 이제는 통일로"
6.15선언 18돌 / 대구 시민단체 "판문점 선언 이행해 평화체제 구축" 16~17일 통일박람회·탁구대회
2018년 06월 15일 (금) 18:17:40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movie@pn.or.kr

판문점 선언의 초석이 된 6.15 남북공동선언이 올해로 18돌을 맞았다.

김대중 정권의 2000년 6.15선언에서→노무현 정권의 2007년 10.4선언→그리고 문재인 정권의 2018년 4.27 판문점 선언까지. 한반도 평화를 위한 3번의 남북정상회담과 그로부터 탄생한 3개의 선언문.

18년 동안 이어진 남북 양측의 평화 행보로 한국전쟁 후 70여년만에 6.12 북미정상회담이라는 세기의 만남도 성사됐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싱가포르에서 역사적인 악수를 나누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북한 안보 보장 등의 4개항이 담긴 공동성명을 발표했다.

이후 적대적 관계를 종식시키고 한반도의 평화체제 정착을 위한 움직임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이에 대해 대구지역 시민단체가 "판문점 선언을 철저히 이행해 통일을 앞당겨야 한다"고 촉구했다.

   
▲ 6.15선언 18돌을 맞아 대구에서 열린 '판문점 선언 이행 촉구 기자회견'(2018.6.15)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대구경북본부는 15일 대구시 중구 동성로2가 대구백화점 앞 민주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올 들어 두 차례 남북정상회담이 진행됐고 사상 첫 북미회담도 진행됐다"며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합의하고 항구적인이고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행보가 한 걸음씩 진전되고 있다"고 밝혔다. 때문에 "6.12 북미정상회담을 적극적으로 환영하며 6.15 정신을 계승한 판문점 선언을 철저히 이행해 한반도 평화체제를 구축하고 통일을 앞당겨 달라"고 요구했다.

이와 관련해 이들 단체는 6.15선언 18돌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오는 16일 오후 3시 동성로 일대에서 통일을 주제로 한 사진과 여러 자료를 전시하는 '판문점 선언 평화통일 박람회'를 연다.  오는 17일 오전 9시에는 경대병원역(2호선) 실내 탁구장에서 '제6회 평화통일탁구대회'를 열기로 했다.

백현국 대구경북진보연대 상임대표는 "북미간 화해가 국제적 마지막 데탕트(국가간 긴장 완화로 인한 화해 분위기)가 아니겠냐"며 "문재인 대통령이 길을 텄고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껴안았다. 한반도 평화의 시대가 눈 앞에 보인다. 이제는 판문점 선언 이행으로 통일로 가야한다"고 말했다.

이대동 민중당 대구시당 위원장은 "반통일 세력은 더 이상 이 땅에 발 붙일 수 없다"며 "평화와 통일을 발목잡고 안보장사만 하는 세력은 퇴출될 것이다. 평화·번영의 시대가 한반도에 왔다"고 환영했다.

   
▲ 6.15공동선언 18주년 대구 기념사업 일정 / 사진.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 대구경북본부

     관련기사
· 금강산 길 튼 20년, 끊어진 10년...다가선 남북, 오가야 할 그 길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701-725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