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6.5 금 17:06
> 뉴스 > 지역사회 | 코로나19
   
등교 수업 하루 만에 대구 고3 '코로나' 확진...학교 폐쇄
수성구 농업마이스터고 기숙사생 코로나19 확진...전교생·교직원 귀가조치, 22일까지 학교 폐쇄
2020년 05월 21일 (목) 17:04:55 평화뉴스 한상균 기자 hsg@pn.or.kr
 
등교 수업을 시작한지 하루 만에 대구에서 고등학생 1명이 확진판정을 받아 해당 학교가 폐쇄되고 전교생과 교직원 모두 귀가조치됐다.

대구광역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은 "대구시 수성구 농업마이스터고등학교 3학년 A군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경북 구미에 살고 있는 기숙사생 A군은 지난 20일 코로나19 검사를 한 뒤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발열 등 증세는 보이지 않았다.

   
▲ 대구교육청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해당 학교는 1교시 수업 시작 전 확진판정 통보를 받고 전교생과 교직원 모두 귀가조치 시킨 뒤 수업을 원격으로 대체했다. 또 교내 소독을 위해 22일까지 이틀간 학교를 폐쇄했다.

대구교육청은 기숙사 학생 17명, 같은 반 학생 18명, 기숙사 사감 3명 등 38명을 밀접 접촉자로 분류하고 이들을 대상으로 검사를 실시한다. 이어 해당 학교의 전체 3학년 학생 111명과 전체 교직원 94명도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다만 이 학교를 제외한 나머지 92개교는 정상 수업을 진행한다. 교육청 대외협력실 관계자는 "A학생이 기숙사 재학생이기 때문에 인근 다른 학교와 접촉 가능성이 적을 것으로 보고 추가적인 귀가조치를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교육청은 지난 15일부터 대구지역 3학년 기숙사생과 사감 등 1,123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A학생도 이 과정에서 확진판정을 받았다.

대구 고등학교 3학년 학생 2만1,800여명은 지난 20일부터 등교 수업을 시작했다. 교육청은 오는 6월 20일까지 유치원·초·중·고등학교 등 각급학교 학생 전원을 대상으로 등교 수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경북에선 고등학교 3학년 학생 2만2,000여명 가운데 302명이 발열 등 증세를 호소해 등교하지 않고 지역 보건소 등을 통해 검사를 받았다. 21일 오후 현재까지 확진판정을 받은 학생은 없다.
     관련기사
· 대구교육청 '코로나' 전국 첫 개학 연기...800개 학교 3월 9일로 늦춰· 대구교육청, '코로나'로 학교 비정규직 3,500여명 휴업 통보 "생계 막막"
· 대구 방과후강사 4천여명 석달째 '수입 0원'..."생계대책" 촉구
평화뉴스 한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평화뉴스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