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12.1 수 17:55
> 뉴스 > 정치/경제 | 2022 대선
   
민주당 대권주자 이재명·이낙연·정세균 '대구' 지지모임·선언, 누구?
이재명, 대구 상무위원 24명 지지...'민주평화광장', '기본소득 대경포럼'
이낙연, '플랫폼 더 숲' 30여명, '신복지 대구포럼' 발기인 2,030여명
정세균, 18일 대구 그랜드호텔에서 '균형사다리 대구·경북' 출범
2021년 06월 11일 (금) 18:59:33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movie@pn.or.kr

더불어민주당 유력 차기 대권주자들에 대한 대구지역 지지 모임과 지지 선언이 잇따르고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해서는 민주당 대구광역시당 상무위원 38명 중 24명이 11일 달서구 두류공원 2.28 기념탑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재명 도지사를 대통령 후보로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에서 연설 중이다.(2021.4.28) / 사진.본인 페이스북
   
▲ 민주당 대구시당 상무위원 24명이 이 지사 지지를 선언했다.(2021.6.11)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지방의원 중에는 김동식·김성태 대구시의원, 조용성·육정미 수성구의원과 이주한 서구의원이 참여했다. 지역위에서는 최창희(중남구)·은병기(북구갑)·이상식(수성구을)·권택흥(달서구갑)·김무용(달성군) 위원장이 명단에 포함됐다. 양수길(실버)·정대현(청년)·김다예(대학생)·황귀주(장애인)·김보경(노동)·지형일(을지키는민생실천)·이명복(사회적경제)·하성운(농어민)·안경완(자치분권)·이창호(홍보소통)·이준혁(직능)·김정희(여성위 부위원장)·최홍석(상무위원)·김시권(다문화) 위원장도 들어갔다.

이들은 "기득권이 된 보수화한 세력으로는 새 시대를 열 수 없다"며 "혁신이 필요하다. 소수의 기득권만이 성과를 독점하도록 내버려두어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때문에 "이 지사가 평소 주장하고 행동으로 보여준 소신과 지향점이 시대정신에 가장 부합하다"면서 "기계적 중도 확장성은 이번 대선에서 중요 쟁점이 아니다. 돌파력과 본선 경쟁령이야말로 가장 경쟁력이 높다"고 밝혔다. 이어 "이 지사가 대통령에 당선된다면 왜곡된 대구 정치 지형을 가장 빠르게 정상화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지사를 지지하는 대구지역 시민사회 조직도 닻을 올린다.  '대구 민주평화광장'은 오는 12일 오후 3시 30분 대구매일신문사 11층에서 출범식을 연다. 강창덕 민주당 대구시당 고문과 정학 전 전국환경운동연합 전국의장, 최이수 전 대구민주동문회 대표가 상임고문을 맡고, 노승석 전 대구노사모 상임대표와 임대윤 전 민주당 최고위원이 상임대표를 맡는다. 이상호(전 경북대 교수), 김중곤(변호사), 우호성(전 경향신문 영남본부장), 박원구(의사), 임규헌(기본소득대구본부 공동대표), 임영희(대구그린시티포럼 회장), 김희섭(수성구의원), 한전기(전 대구문화재단 사무총장) 등이 공동대표단에 포함됐다.
 
이들은 "중단 없는 권력기관 개혁, 경제·사회 민주화를 통한 공정사회, 한반도 평화, 지역균형발전, 민주평화세력 재집권을 5대 목표"라고 밝혔다. 앞서 2월 27일에는 '기본소득 대경포럼'도 출범했다. 또 '기본소득 국민운동 대구본부'는 지난 3월 19일 출범식을 가졌다. 상임대표는 김영우 경주대 교수, 공동대표는 전용숙 대구대 교수다. '이재명지지자모임' 이지모 대구지부(지부장 노상석)도 있다.
 
   
▲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가 신복지 대전포럼 출범식에서 발언 중이다.(2021.6.10) / 사진.본인 페이스북
   
▲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의 '신복지 대구포럼' 창단식(2021.6.1.그랜드호텔) / 사진.이 전 대표 페이스북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 지지 모임도 꾸려졌다. '내 삶을 지켜주는 나라, 신복지 대구포럼'은 지난 1일 대구 그랜드호텔에서 출범식을 갖고 "대통령 후보로 이 전 대표를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김현철 전 대구남구의회 의장과 김규종 경북대 교수, 백수범 변호사가 상임대표로 올랐다. 공동대표에는 윤재석 경북대 교수, 권순신 민예총 대구회장, 김정수 대구대 교수, 남철호 인문학연구원 이사장, 박정희 북구의원, 신효철 동구의원, 이재웅 만화가, 이형규 지역균형발전 조직위원장, 전영훈 경북대 의대 교수 등이 맡았다. 또 고문에는 진호만 민주당 대구시당 고문, 전혜숙(서울 광진구갑) 국회의원, 자문위원에는 정태경 전 현대미술가협회 회장, 박병춘 계명대 교수, 이무용 공인회계사가 명단에 포함됐다.

김대진 민주당 대구시당 위원장과 윤선진 서구지역위원장, 김혜정 대구시의원도 참여했다. 여기에 원철호 경일대 교수, 정윤수 전자통신연구원을 정책위원장으로 임명했다. 이진복 공인회계사, 경북대 김진산·조헌구 교수, 최진혁 불교출판사 대표, 진현철 와이즈텍 대표 등은 운영위원을 맡았다. 대구포럼 발기인에는 지역 인사 2,030여명이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플랫폼 '더 숲'도 이 전 대표를 지지하기 위해 지난 4월 24일 대구 벤처센터에서 창립식을 열었다. 더 숲은 "차기 대선 민주당 후보로 이 전 대표를 지지한다"며 "사회 불평등 해소, 국가균형발전, 저출산 문제 해결 등 적임자는 이 전 대표"라고 했다. 이 자리에는 설훈 민주당 의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 발언 중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2020.7.29) / 사진.본인 페이스북
   
▲ 정세균 전 총리 지지 조직인 '광화문포럼' 특강(2021.5.11.서울 글래드 호텔) / 사진.정 전 총리 페이스북
정세균 전 국무총리를 지지하는 대구지역 모임은 앞서 다른 후보들보다 조금 늦게 닻을 올린다.

'균형사다리 대구본부'와 '균형사다리 경북본부'측은 오는 18일 오전 11시 대구 그랜드호텔에서 출범식을 연다고 11일 밝혔다. 오는 17일 정 전 총리가 대선 출마를 선언하면 전국 조직 구성을 본격화한다. 정 전 총리는 출범식 당일인 18일 본 행사 전 오전 10시 그랜드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연다. 대구본장은 이재용 전 환경부 장관(전 민주당 대구시당 위원장)이 맡기로 했다.

'국민시대 대구', '대구우정포럼', '포용사회포럼' 등 정 전 총리를 지지하는 시민들과 각계 인사들의 모임들도 시동을 걸고 있다. 이들을 통합해 묶은 공식 조직이 '균형사다리'인 셈이다. 이미 충남본부, 대전본부는 출범했고, 지난 5월 12일에는 국회의원들이 주축이 된 '광화문포럼'도 발족했다. 균형사다리는 대구경북본부 출범에 이어 오는 19일 부산·울산·경남에서도 닻을 내린다.

정 전 총리 측 한 측근은 "우리 사회의 각계 각층을 연결해 불평등 문제를 해소하고, 경제적 정의와 공정을 바로세워, 청년세대의 고통을 덜어줄 후보는 정 전 총리"라며 "흩어져 있는 많은 외곽 조직을 한 곳으로 크게 묶어서 대구와 경북지역에서도 앞으로 활발히 활동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 대구 온 이낙연 "검찰, 조국 가족 소탕 수사...연민의 감정 갖고 있다"· 이재명, 대구에서 '한국게이츠' 해고자들 만나 "도울 방법 찾겠다"
· 대구 찾은 정세균 "대구시민들과 새로운 시대 맞고 싶다"· 이재명 "이준석, 분열·대립 방식으로 가면 극우 포퓰리즘 될 수도"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평화뉴스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