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16 수 14:59
> 뉴스 > 정치/경제
   
"시급한 건 검찰개혁"...TK 227명 포함 전국 교수 4천여명 시국선언
[선언자 명단] 6일만에 6,120명 참여 / 교수·강사·연구자 4,090명 참여, 26일 부산서 선언·명단 발표
"세계 유일의 절대 권력집단 검찰...독점 허물 개혁이 핵심→기소권 개선·검경 수사권 조정·공수처 설치"
2019년 09월 27일 (목) 02:17:23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movie@pn.or.kr

   
▲ "지금 중요한 것은 검찰개혁이다" 전국 교수 시국선언(2019.9.26) / 사진.MBC뉴스 캡쳐
   
▲ '시급한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국내 및 해외 교수 연구자 일동 시국선언 발표 기자회견' 웹포스터

"이번 사태 핵심은 조국 법무부 장관이 아니다. 지금 시급한 것은 바로 검찰개혁이다"

전국 교수 4천여명이 '검찰개혁' 촉구 시국선언을 했다. 대구경북 현직 교수 200여명도 이름을 올렸다. '시급한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국내 및 해외 교수 연구자 일동(대표 발의자 김호범 부산대학교 경제학과 교수)'은 26일 부산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금 중요한 것은 검찰개혁'이라는 제목의 시국선언문을 발표했다. 지난 21일 온라인 성명 발표 후 참여자들을 모은지 엿새만이다.

시국선언문에서 이들은 "마녀사냥이 한 달 보름 삼천리강산을 뒤흔들고 있다"며 "검찰이 불쏘시개를 제공하고 언론이 기름을 붓고 적폐야당이 불길 앞에 칼춤을 추는 형국"이라고 현재 시국을 평가했다. 하지만 "곁가지가 무성해 몸통이 보이지 않는다. 나라 명운이 걸린 핵심 사안이 수면 아래 숨었다"면서 "바로 수 십년간 이 나라 민주주의의 성패를 결정지을 검찰 문제"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검찰에 대해 "무소불위의 사법권력 시스템, 함부로 못 건드리는 기득권, 세계 유일 절대 권력집단, 사법정의를 외면하고 군사독재를 비롯한 역대 권위주의 정권의 하수인 노릇을 했다"며 "독점 권력을 혁파하기 위한 강력한 내부 개혁보다 시급한 과제는 없다"고 강조했다. 때문에 "조 장관은 엄중한 역사적 과업의 도구로 선택됐다"며 "운명을 감내하기로 했다면 속도감 있게 개혁하라"고 촉구했다.

또 이들은 이번 시국선언의 방점을 조 장관에 대한 지지가 아닌 검찰개혁이라고 밝혔다. 장관 임명 후 시작된 검찰의 조 장관 가족 관련 수사로 문제의 본질인 개혁이 지연되고 있다는 주장이다. 때문에 이들은 검찰에 대한 개혁 방안과 관련해 ▲검찰의 기소권 독점 개선 ▲검찰·경찰 수사권 조정 ▲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 등을 시국선언에서 요구했다.

이 모임의 대변인 김동규 동명대학교 교수는 "이 땅의 진정한 민주주의는 기형적 권력 시스템을 허물지 않고서는 실현할 수 없다"며 "참다운 검찰개혁이 없이는 나라의 참다운 개혁도  없다"고 말했다. 

이번 시국선언에는 엿새만에 모두 6,120명이 참여했다. 하지만 당초 참여 대상을 교수, 강사, 연구자로만 한정해 일반 시민들은 명단에서 제외했다. 그 결과 4,090명의 국내·외 대학교 교수, 강사, 연구자들이 최종 명단에 올랐다. 이들은 기자회견 후 시국선언에 오른 교수들의 명단을 모두 공개했다.

명단을 확인한 결과 대구경북 대학교 교수, 강사, 연구자들도 200여명 이름을 올렸다. 경북대학교, 영남대학교, 계명대학교, 대구대학교, 대구가톨릭대학교, 대구교육대학교, 안동대학교, 포항공대를 비롯해 가톨릭상지대, 경북과학대, 경북보건대, 경북전문대, 경일대, 경주대, 금오공과대, 대구경북연구원, 대구공업대, 대구과학대, 대구예술대, 대구한의대, 서라벌대, 안동과학대, 영남사이버대, 영남신학대, 영진전문대, 위덕대, 포스코경영연구원, 포스텍, 포항가속기연구소, 포항공과대, 포항대, 포항산업과학연구원, 한동대 등 33개 대구경북 대학교 교수, 강사, 연구자 227명이 실명으로 선언문에 동참했다.

 


검찰개혁 시국선언 대구경북 대학교 교수 227명 명단(2019-9-26)

강승욱 가톨릭상지대 / 윤정숙 경북과학대 / 권소희 경북대 / 김교원 경북대 / 김도경 경북대
김미연 경북대 / 김사열 경북대 / 김유경 경북대 / 김정일 경북대 / 김종길 경북대
김준호 경북대 / 김창득 경북대 / 김창록 경북대 / 나원준 경북대 / 남재일 경북대
류진춘 경북대 / 박보영 경북대 / 박천수 경북대 / 박충환 경북대 / 배준희 경북대
손광락 경북대 / 안승택 경북대 / 엄재열 경북대 / 엄창옥 경북대 / 오용석 경북대
윤영묵 경북대 / 이광률 경북대 / 이내선 경북대 / 이민영 경북대 / 이상규 경북대
이상미 경북대 / 이시활 경북대 / 이영진 경북대 / 이종춘 경북대 / 이형철 경북대
전해숙 경북대 / 정태훈 경북대 / 조재모 경북대 / 주미경 경북대 / 진수미 경북대
최경화 경북대 / 최권호 경북대 / 최인철 경북대 / 최한수 경북대 / 최현정 경북대
최호명 경북대 / 팽진섭 경북대 / 황태진 경북대 / 김은영 경북대 / 박미정 경북대
안창현 경북대 / 박수원 경북보건대 / 서선우 경북전문대 / 김태선 경일대 / 박규홍 경일대
전은경 경일대 / 한수희 경일대 / 김기석 경주대 / 김영우 경주대 / 김철수 경주대
도진영 경주대 / 신희영 경주대 / 이승엽 경주대 / 한종헌 경주대 / 강태훈 계명대
김경민 계명대 / 김동은 계명대 / 김정규 계명대 / 김해동 계명대 / 남대엽  계명대
박윤주 계명대 / 윤영진 계명대 / 이상훈 계명대 / 이재성 계명대 / 이호형 계명대
김경락 금오공과대 / 김태오 금오공과대 / 박원우 금오공과대 / 변창우 금오공과대 / 손영규 금오공과대
양우일 금오공과대 / 오일환 금오공과대 / 우경철 금오공과대 / 이민호 금오공과대 / 천지민 금오공과대
최낙렬 금오공과대 / 김봉수 대구가톨릭대 / 김중휘 대구가톨릭대 / 김지영 대구가톨릭대 / 박근서 대구가톨릭대
박용욱 대구가톨릭대 / 박재용 대구가톨릭대 / 박종훈 대구가톨릭대 / 서동만 대구가톨릭대 / 서정목 대구가톨릭대
신난희 대구가톨릭대 / 이호철 대구가톨릭대 / 전강수 대구가톨릭대 / 조성희 대구가톨릭대 / 지은주 대구가톨릭대
하수정 대구가톨릭대 / 이상용 대구경북연구원 / 유재명 대구공업대 / 문달주 대구과학대 / 이창백 대구과학대
류덕제 대구교육대 / 양선규  대구교육대 / 이종원 대구교육대 / 차우미 대구교육대 / 강석남 대구대
강영걸 대구대 / 고상현 대구대 / 고의석 대구대 / 권오진 대구대 / 김동윤 대구대
김용욱 대구대 / 김용원 대구대 / 김재훈 대구대 / 김정순 대구대 / 김지영 대구대
김현숙 대구대 / 나인호 대구대 / 민병준 대구대 / 박경옥 대구대 / 박기석 대구대
백상수 대구대 / 변상출 대구대 / 서경희 대구대 / 안현효 대구대 / 양진오 대구대
이소영 대구대 / 이영아 대구대 / 이은석 대구대 / 이정복 대구대 / 이희정 대구대
전용숙 대구대 / 정석연 대구대 / 정소희 대구대 / 조석문 대구대 / 차정호 대구대
허영은 대구대 / 황인조 대구대 / 이승철 대구예술대 / 정지욱 대구한의대 / 김명기 서라벌대
오경욱 서라벌대 / 천종규 서라벌대 / 남경덕 안동과학대 / 오형석 안동과학대 / 이해선 안동과학대
김덕일 안동대 / 김용하 안동대 / 김지인 안동대 / 김진호 안동대 / 박응임 안동대
이성로 안동대 / 이재구 안동대 / 이창희 안동대 / 이천수 안동대 / 이효걸 안동대
임태순 안동대 / 차남현 안동대 / 강광수 영남대 / 강길호 영남대 / 강미숙 영남대
권순학 영남대 / 권재균 영남대 / 김이정 영남대 / 김화영 영남대 / 남정섭 영남대
박재현 영남대 / 박정희 영남대 / 신기운 영남대 / 유원준 영남대 / 이승렬 영남대
이용주 영남대 / 이인향 영남대 / 임완혁 영남대 / 전관수 영남대 / 정대원 영남대
조명근 영남대 / 최병해 영남대 / 최현철 영남대 / 윤기봉 영남사이버대 / 김성룡 영남신학대
송용섭 영남신학대 / 신문궤 영남신학대 /오택현 영남신학대 / 남정은 영진전문대 / 양현주 영진전문대
유종국 영진전문대 / 이준혁 영진전문대 / 고길환    위덕대 / 구차순 위덕대 / 김동환 위덕대
김순희 위덕대 / 김인영 위덕대 / 박상영  위덕대 / 박일수 위덕대 / 신재영 위덕대
안희정 위덕대 / 원지현 위덕대 / 이근무 위덕대 / 이동영 위덕대 / 임성옥 위덕대
허재용 포스코경영연구원 / 이길호 포스텍 / 박병규 포항가속기연구소 / 황정연 포항가속기연구소
권수옥 포항공과대 / 권창규 포항공과대 / 아중윤 포항공과대 / 조민수 포항공과대 / 박현선 포항공대
윤영식 포항공대 / 최승갑 포항공대 / 김경민 포항대 /이창희 포항산업과학연구원 / 김대옥 한동대
김윤규 한동대 / 김인중 한동대 / 나윤숙 한동대 / 서현곤 한동대 /손화철 한동대
안경모 한동대 / 유장춘 한동대 / 윤상헌 한동대 / 장규열 한동대 

( * 이 명단은 ''시급한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국내 및 해외 교수 연구자 일동'에서 받은 선언자 전원의 명단에서 대구경북 대학 선언자를 정리한 것으로, 게재 순서는 주최측 자료에 따랐습니다. 또 '동국대'는 경주캠퍼스가 따로 분류되지 않아 제외했습니다 - 편집자)

 
     관련기사
· '조국 검찰수사 반발' 국정·여당 지지율 상승...TK 민주 36% vs 한국 42%· 대구 시민들도 "검찰개혁", 27일 동성로에서 촛불 든다
· '검찰개혁' 교수 성명 4,700명 넘어...대구경북 교수들도 동참· 대구경북 교수·언론인 "조국 사퇴" 선언...235명 대체로 '보수'
· '조국' 논란...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긍정·부정평가 '데드크로스'· 권영진 대구시장 '조국 반대' 1인 시위...3당 "논평할 가치도 없다"
· '조국' 임명 찬·반 격차 갈수록 줄어...기자간담회 후 오차범위 내로 좁혀져· 시민들 온다니 권영진 대구시장 엑스코로?...2.28공원은 조국 찬반 뒤엉켜
· '조국' 찬반 격차 다시 벌어져...'동양대 표창' 논란 이후 '반대' 증가· 뒤풀이 조국
· 위기에 빠진 민주주의· '공수처 설치' 청와대 국민청원 30만 넘겨..."검찰개혁, 국회 응답하라"
· 문 대통령 최고 업무지시는 '돈 봉투' 감찰, 인사는 '조국'· 검찰과 기득권의 카르텔을 부숴야
· MB수사·탈원전·공수처 '찬성' 높은데...文 지지율은 4주째 하락· “강정구 교수와 검찰 수사지휘권”
· 정치권 선결 과제는 '국정쇄신.검찰개혁'· "검찰, 정권에 그만 좀 응석 부렸으면 좋겠다"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