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8.20 화 17:54
> 뉴스 > 지역사회
   
계약직 외국인 여교수 '성추행' 의혹, 경북 사립대 교수 '해임' 처분
같은 학과 B씨 "2년간 성추행·갑질" 신고→대학, 25일 학과에 A교수 중징계로 인한 '교원면직' 통보
2019년 07월 26일 (금) 18:07:07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movie@pn.or.kr

   
▲ 경북 한 사립대 A교수 성추행 규탄 여성단체 기자회견(2019.5.31) / 사진.대구이주여성인권센터

같은 학과 계약직 외국인 여교수를 성추행한 의혹을 받는 경북 한 사립대 A남교수가 해임 처분됐다.

경북 경산시 한 사립대는 같은 학과 계약직 외국인 여성 교수 30대 B씨를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의혹을 받고 있는 이 대학 정규직 50대 남성 교수 A씨를 중징계(해임) 의결에 따라 면직 처분했다고 26일 밝혔다.

6월 말 교원징계위원회에서 A교수에 대한 중징계(해임)를 요구해 학교법인에 의결을 요구한 결과다. 대학 감사실은 지난 25일 이 사실을 해당 학과에 통보했다. 대학은 자세한 이유에 대해선 밝히지 않았다.

사립학교법상 비위로 기소됐을 됐을 때나 교원징계위에서 해임과 파면 등 중징계를 요구했을 경우 직권 면직이 아닌 징계 면직 처분이 떨어진다. A교수 경우는 교원징계위 결정에 따른 징계 면직 처분이다. 해임은 파면과 함께 중징계 가운데 가장 높의 수위의 처벌이다.

B교수 측 말을 종합하면 A교수는 2016년부터 2년 6개월간 B교수를 자신의 연구실로 불러 수 차례 성추행한 의혹을 받고 있다. 또 고용 연장권을 쥔 A교수가 채용과 관련해 갑질한 의혹도 사고 있다.

사건 발생 후 B교수는 이 같은 사실을 대학을 포함해 대구이주여성인권센터, 대구노동청 등 여러 곳에 고발했다. 여성단체는 지난 5월 31일 대학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성추행과 갑질을 저지른 A교수를 파면하라"고 촉구했다. 이어 학내 재조자사 진행됐고 징계위에서 해임까지 이르게 됐다.

A교수는 대학 징계와는 별도로 최근 B교수가 성추행 혐의로 고소해 경찰 수사도 받게 됐다. 
     관련기사
· '성추행 무고' 대구시 남성 공무원, 벌금 5백 확정...'경징계' 논란· 경북 사립대 A교수, 계약직 외국인 여교수 '성추행' 혐의 피소
· 대구기계부품연구원, 여성 비정규직 '성차별·부당해고' 의혹· 대구 A사립여중 교사 3명, 학생 '성추행' 의혹 경찰에 수사의뢰
· 대구은행 '비정규직 성폭행 혐의' 무죄..."안희정 재판 판박이" 반발· 대구교육청 '성폭력 피해자' 소문낸 직원들 징계...그런데 승진?
· 대구 첫 '스쿨미투' 집회...거리로 나선 학생들· 경북대 교수 제자 성추행 미투 '공소권 없음'으로 끝내 종결
· 대구교육청, 해임된 '성추행' 장학사 동영상으로 버젓이 교사연수· '#미투' 대구 대학가 '대나무숲'에도 분다
· "대동제 성추행·단톡방 성희롱"...대구 캠퍼스 '미투' 봇물· 동성로 광장 울린 여성들의 '미투' 그리고 '위드유'
· #미투 대자보 붙은 대구 동성로...끝 없는 '성폭력' 고발· '미투' 못하는 대구 학교비정규직...20% "성폭력 경험·목격"
· 대구경북 언론의 '미투' 보도는?· 경북대서 '미투'..."K교수 10년 전 제자 성추행, 재조사·징계"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