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4.14 수 19:03
> 뉴스 > 지역사회 | 코로나19
   
'오늘부터 대구'...식당·카페 밤 9시 문 닫고, 학교 전부 '온라인'
대구시, 12.24~1.3 코로나 방역강화 / 음식점 밤 9시 이후 포장·배달만, 영화관도 밤 9시 영업중단
학교·종교 비대면에 유흥··파티룸·스포츠시설 집합금지, 숙박업 50% 제한..."만나지 말고 제발 집콕"
2020년 12월 24일 (목) 16:02:29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movie@pn.or.kr

"만나지 말고 제발 집콕(집에 콕 박혀 있다)" 오늘부터 대구는 안전을 위해 잠시 이별에 들어간다.  

음식점은 밤 9시면 문을 닫는다. 수업은 온라인으로만 진행된다. 종교활동은 비대면으로 바뀐다. 유흥시설엔 사람이 모일 수 없고 숙박시설은 손님 절반만 받는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강력한 조치다.

   
▲ "24일부터 오후 9시까지 영업" 대구 중구 스타벅스 카페(2020.12.23)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대구시(시장 권영진)는 24일 자정부터 내년 1월 3일까지 연말연시 코로나19 방역강화 특별대책을 시행한다. 전국에서 하루 900명~1천명대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고, 오는 25일 성탄절, 연말·새해 모임 등에서 감염이 확산될까 우려해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높이는 대신 특별대책을 내놨다.  

먼저 5인 이상 사적 모임을 금지 권고했다. 식당과 카페(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영엄점 등)에 대해서는 이날 밤 9시부터 매장 내 음식 섭취를 금지했다. 포장과 배달만 허용된다. 테이블은 1m 간격으로 띄워야 하고 5인 이상 예약과 동반 입장도 금지했다. 식당에서 5인 이상 모임은 불가능하다.

   
▲ 폐점 오후 10시→오후 9시...대구 서점 임시 영업시간 변경(2020.12.23)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영화관은 오후 9시 이후 운영이 중단되나. 물과 무알콜 음료를 뺀 음식 섭취도 할 수 없다. 목욕탕도 마찬가지다. 수영장, 줌바, 필라테스 등 실내체육시설도 밤 9시 이후 운영을 할 수 없다. 무도장과 무도학원을 포함해 스케이트장, 눈썰매장 등 겨울철 실내·외 모든 스포츠시설은 집합금지됐다.

클럽·나이트·콜라텍 등 유흥시설 5종 역시 집합금지됐다. 노래연습장과 실내 스탠딩 공연장은 오후 9시 후 운영을 금지했다. 놀이공원·워터파크는 수용 가능 인원의 3분의 1로 입장객을 제한한다.

젊은 세대들이 소규모 파티를 즐기는 파티룸도 집합금지됐다. 호텔과 게스트하우스, 농·어촌민박 등 숙박시설은 객실의 50% 내로 예약을 제한했다. 객실 내 정원을 초과한 인원은 수용할 수 없게 했다.

   
▲ 코로나 방역 대구광역시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 '자리 비우기'(2020.12.22)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해맞이와 해넘이를 볼 수 있는 주요 관광명소와 국·공립공원은 밀집되지 않게 최대한 폐쇄 조치한다.

백화점·대형마트·상점은 발열체크를 의무화 했다. 시식·시음·견본품 사용, 고객을 모으는 집객행사, 이용객 휴식공간 사용은 금지했다. 미용실·이발소는 면적 8㎡당 1명 제한, 좌석 2칸 띄우기를 적용했다.

대구경북 지역사회에서 '교회발' 집단감염이 잇따른 것과 관련해 정규 예배, 미사, 법회, 시일식 등 모든 종교활동을 비대면으로 실시하게 했다. 종교활동을 목적으로 한 모임과 식사를 금지했다.     

   
▲ 대구지역 한 학교 교사가 학생들과 온라인 수업 중이다 / 사진.대구시교육청
   
▲ 대구시가 발표한 특별방역 기간 주요 3대 대책 / 자료.대구시

학업 환경도 바뀐다. 독서실, 스터디 카페는 오후 9시 이후 문을 닫아야 한다. 실내에서의 음식 섭취 역시 금지된다. 단체 스터디룸은 50% 이내로 사용 인원을 제한했다. 어린이집은 휴원에 들어간다.

학교 수업은 온라인으로 전환된다.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은 오는 28일부터 내년 2월 말까지 전체 학교를 대상으로 거리두기 3단계에 준하는 전체 학생 원격수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2학기 기말고사가 끝나는 시점을 기준으로 삼았다. 일부는 방학에 들어가기 때문에 초등학교 54개교, 중학교 124개교, 고등학교 85개교가 대상에 포함된다. 유치원도 돌봄 원아를 빼고 전체 원격수업을 한다.  

권영진 시장은 "이번 연말이 시민 참여로 코로나를 꺾을 마지막 기회"라며 "모든 모임과 여행을 취소하거나 중단하고 제발 반드시 집에 머물러 주실 것을 간곡히 요청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코로나 비상'에 10명 이상 모이지 말라면서...대구시, SBS '가요대전' 강행· 대구 교회들, 코로나 집단감염에도 성탄절 '대면 예배' 논란
· 대구, 8일부터 3주간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코로나 비상"· 대구시, 코로나 위기에 'SBS 가요대전' 강행..."위험, 취소" 민원 봇물
· 대구 코로나 300일...최근 나흘간 85명 확진, 또 '교회' 등 집단 감염· 대구시, 연말 코로나 '거리두기' 2단계 유지..."수도권 3단계 격상시 상향"
· '핼러윈'이 뭐길래...대구 클럽가, 코로나 우려에 '자진 휴업'· '대구예수중심교회' 코로나 확진자 엿새째 30명으로 확산
· 코로나 확진자 전국 3백명...대구도 2명 지역감염 "방역 강화"· 100년 가옥, 대구 '진골목식당' 코로나 못 버티고 32년만에 문닫아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평화뉴스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