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2.21 수 16:23
> 뉴스 > 언론/미디어
   
"불통으로 막힌 대구 현안들...대안 찾아가는 보도를"
[평화뉴스 66차 독자위원회]
2023년 01월 26일 (목) 19:36:56 평화뉴스 정준민 인턴기자 pnnews@pn.or.kr

평화뉴스 7기 독자위원회 6차(전체 66차) 회의가 1월 25일 저녁 대구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 혁신홀에서 열렸다. 양자희(21.대학생), 이명은(32.생명평화아시아), 탁기홍(46.의사) 위원이 참여해 최근 평화뉴스 기사와 편집에 대해 평가하고 의견을 나눴다.

독자위원들은 <"우리 행복하자"...새해 첫날 '청춘 알바'들의 꿈>(01.01), <대구10월항쟁 유족의 새해 소망..."역사 왜곡할 근거 없어, 영원한 진상규명">(01.02) 등 새해 기사에 대해 "알바 이야기를 잘 녹여낸 의미 있는 기사"(양자희), "평화뉴스의 취재 의지가 보이고 가깝게 느껴진 기사"(이명은), "직접 발로 뛴 모습이 보여 미소짓게 된 기사"(탁기홍)라고 평가했다.

또 지방자치단체의 예산 씀씀이를 따진 기사들과 다주택자 감세 문제를 짚은 칼럼, 윤석열 정부 여론조사, 이슬람사원 논란, 대형마트 주말영업을 다룬 기사에 대해 많은 의견이 이어졌다.

양자희 위원은 <해돋이·폭죽...대구 지자체, 일회성 '새해맞이' 행사에 혈세 3억>(01.05) , <대구시, 재정 어떻게 쓰나요?...MZ세대들의 예산 감시 공부 첫날>(01.09), <구미시, 공무원 100명 배낭여행비 5억...시민들 "혈세낭비" 항의 빗발>(01.12), <대구시, 249곳 작은도서관 예산 '전액 삭감'...10년 만에 지원 0원>(01.13) 기사 등 예산 관련 기사들을 예로 들며 "예산의 흐름을 서로 연관시켜 볼 수 있어 좋았다"고 말했다.
 
   
▲ 평화뉴스 66차 독자위원회(2023.1.25. 대구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 혁신홀)...(사진 왼쪽부터) 이명은·양자희·탁기홍 독자위원 / 사진. 평화뉴스 유지웅 기자

특히 "해돋이·폭죽 행사에 혈세를 쓴다는 기사에 많이 공감하게 됐다"며 "3년만에 행사를 하더라도 예산이 시민의 세금이고, 경기침체 속에서도 어렵게 낸 세금이 낭비성으로 쓰였다는 게 안타깝다"고 말했다.

정부의 부동산 문제를 짚은 <김윤상 칼럼 - 다주택자 감세가 영세 임차인을 위해서라고?>(01.02)에 대한 의견도 이어졌다.

양자희 위원은 "요즘 청년들이 신문을 안 읽는 이유가 전문적 용어를 찾고 뜻을 적용해 읽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리기 때문이라 생각하는데, 칼럼에서 어려운 법적 용어 설명과 예시, 비유를 들어줘 이해가 잘 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탁기홍 위원은 칼럼에 대해 "조세 정의라는 전문적인 내용을 잘 풀어줘 와닿았다"면서 "집값이 너무 오르거나 내리는 현실에서 주거취약계층에 대해서도 기사로 다루면 좋겠다"고 조언했다.

이명은 위원은 <"윤석열 정부에서 집단갈등 더 늘었다" 57.8%..."소통·협치 않기 때문">(01.25) 기사와 관련해 "같은 여론조사라도 언론마다 관점이 다르다는 생각이 들었다"면서 평화뉴스가 보도할 때 어떤 기준이나 어디에 주안점을 두는지 궁금했다"고 물었다. 또 <'대구 이슬람사원' 갈등 현장 찾은 목사님·스님..."공존, 자비와 사랑을">(01.18) 기사에 대해서도 "2년째 이 문제가 계속되는데 진척이 없는 것 같다"며 "어떤 대안이 있는지 후속 보도로 다루면 좋겠다"고 조언했다.

이 위원은 <'필름'에 담은 지역...14회 대구 다양성 영화 "신예감독·작품"찾아요>(01.20) 기사에 대해 "지역에서 제작한 영화가 자력으로 전국 개봉한 최초 사례라는 게 흥미로웠다"면서 "이 기사 끝에 예전의 여러 관련 기사들도 같이 넣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 평화뉴스 66차 독자위원회(2023.1.25. 대구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 혁신홀)...(사진 왼쪽부터) 김영화 기자, 이명은·양자희·탁기홍 독자위원, 정준민 인턴기자 / 사진. 평화뉴스 유지웅 기자

독자위원들은 대형마트 주말 영업 문제와 관련해 홍준표 대구시장의 '불통'을 비판하고, 관련 문제 후속 보도를 부탁했다.

이명은 위원은 "대형마트 주말영업이 시행됐을 때 노동자나 시민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하고, 대구시 민생경제과에서 대책을 내놓겠다 했는데 대책이 있는지도 나중에 보도해달라"고 말했다.

탁기홍 위원도 "대형마트 문제가 다른 지역에도 많이 이슈가 됐다"며 "홍 시장이 대형마트 의무휴일 폐지와 관련해 조례도 짚어보지 않고 아무런 상의 없이 정했다는 게 불통이고 독선적인 행위"라고 비판했다.

(관련 기사)
<마트노동자 2,154명 대구시에 의견서..."우리도 주말에 쉬고 싶다“>(01.17)
<대구시, 2월부터 전국 첫 대형마트 주말영업 강행...전국 마트노조 '반발'>(01.16)
<마트노조, 홍준표 대구시장·대구경찰 직권남용 혐의 고소 "과잉진압">(01.04)
<식당·빵집 '골목상권', 대구시청 앞 호소..."홍준표 시장, 대형마트 주말영업 철회">(12.29)
<대구시, 마트노동자 고발 논란...노동계 "폭력연행·직권남용, 책임 묻겠다">(12.22)
<대구시, 마트노동자 47명 고발...시민사회 "홍준표의 노동탄압" 반발>(12.21)


한편 이 날 회의에 강종환(45.자영업), 김무강(33.민주노총대구본부), 박성익(37.아울러사회적협동조합), 손나희(35.변호사), 손수정(46.독서문화활동가), 안갑수(53.회사원), 이하늬(43.KBS 기자), 최유정(26.퍼실리테이터) 위원은 개인 일정으로 참석하지 못했다. 평화뉴스는 지난 2016년부터 20~50대 취재원·후원인·독자 11명을 '독자위원'으로 위촉해 매월 1회 정기 모임을 갖고 기사와 편집 등을 평가하고 있다. 7기 독자위원회 7차(전체 67차) 회의는 오는 2월 20일 열릴 예정이다.
     관련기사
· "안전에는 한계가 없는데...과하다 싶을 정도로 안전대책 마련해야"· "서민과 노동자, 삶의 현실에 와닿는 기사를"
· "관점을 달리한 힘 있는 기사...콘텐츠 다양화 시도를"· "국정감사의 지역 이슈, 어떻게 바뀌는지 후속 취재를"
· "일당독점 대구, 지역 현안에 대한 다각도의 보도를"· "관점을 달리한 힘 있는 기사...콘텐츠 다양화 시도를"
· 지방선거, 차별금지법..."희망적인 기사 많았으면"· '견제' 사라진 대구 지방정치, 언론의 제 역할은?
· "대통령 잘못 뽑으면 5년으로 끝나지 않는데...정책·공약 더 비교를"· 대선 이후, '보수 몰표' 대구의 변화는?
평화뉴스 정준민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평화뉴스 에게 있습니다.
* 평화뉴스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제호 : 평화뉴스 * 편집.발행인 : 유지웅 * 창간.발행일 : 2004년 2월 28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10 * 정기간행물 등록 연월일 : 2007년 3월 14일
(우)41266 대구시 동구 국채보상로 155길 54 (상가동 202호) | 대표전화 053-421-6151 | 팩스 0505-421-61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지웅
Copyright 2008 평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자메일 pnnews@pn.or.kr